비트코인 같은 암호화폐를 둘러싼 논란이 뜨겁다. 누군가는 4차 산업혁명을 이끌 신기술의 총아라고 극찬하는 반면, 유시민 작가는 비트코인을 ‘바다이야기’와 다를 바 없는 도박에 불과하다고 혹평한다...

원문 보기: http://www.hankookilbo.com/v/4562e4b58cbb486991a123ec02f3716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