눈 위에 찍힌 흔적이 있다. 어느 생명의 움직임을 증거하는 흔적이다. 세상에 남겨진 이 지표적 기호에서 우리는 누군가 지나간 자취를 읽는다. 오늘의 햇빛에 어제의 눈이 녹으면 무심한 발자국은 무상하게 사라지고 만다...

원문 보기: http://news.joins.com/article/2228379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