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주에 가장 풍부한 입자 중 하나가 뉴트리노, 즉 중성미자다. 전기를 띠지 않은(중성) 미세한 입자(미자)를 말한다. 광자에 이어 두 번째로 숫자가 많다. 별이나 행성, 사람을 구성하는 입자의 10억 배에 이른다. 매초 수백조 개가 우리 몸을 빛에 가까운 속도로 통과한다. 대부분 태양에서 생성된 것이다. 우주에서 날아온 입자들이 지구의 대기와 부딪쳐 만들어진 것도 일부 있다. 초신성 폭발 등으로 먼 우주에서 생성돼 직접 지구로 날아오기도 한다. 우주가 탄생한 직후에도 엄청난 양이 만들어졌다...

원문 보기: http://news.joins.com/article/22012263